한국어

커뮤니티

Love Live! Fan Site

Visitors

Total : 1,481,493
Today : 8
Yesterday : 48

Page View

Total : 54,899,649
Today : 30
Yesterday : 164

inami_kanban.jpg

앞으로의 활약이 기대되는 신인성우에게 성우를 목표로한 계기나, 처음 맡았던 일, 그리고 프라이버시까지,

신경 쓰이는 이것저것에 관해서 인터뷰를 하며, 게다가 새로 찍은 그라비아도 더해 소개하는 인기기획

「신인성우 도감」

제63회를 맞이한 이번 회에는, 단편 애니 영화「양지의 푸른 시우(陽なたのアオシグレ)」의 히나타 역,

「러브라이브! 선샤인!!」의 타카미 치카 역 등을 연기하는 이나미 안쥬씨입니다.

 

――오늘 촬영은 어땠어요?

이나미:긴장 한 것 같아서, 카메라맨 님에게「웃어 봐」라는 이야기를 계속 들었어요(웃음)

촬영이 있는 일은 긴장되요. 오늘은 특히 밖에서 촬영하니까, 

자전거가 따르릉 따르릉하고 지나가거나 하면 깜짝 놀라기도 했어요(웃음)

 

――의상은 스스로 고른건가요?

이나미:맞아요, 예전보다 머리카락이 짧아졌지만, 이 원피스는 지금 헤어스타일에 잘 어울리는 것 같아서.

평소에는 물빛 계열의 옷은 입지 않지만, 이번 기회에 도전 해 볼까~ 하고요

 

――몇일 전에「러브라이브! 선샤인!!」의 타카미 치카 역을 연기하는게 발표되었죠! 치카는 어떤 여자아이인가요?

이나미:엄청 활기차고 밝은 여자아이라고 생각해요! 

아직 아무것도 시작되지 않아서, 이 외에는 저도 잘 모르지만요......

 

――Twitter같은 곳에서 공개적으로 말한 것 처럼, 원래「러브라이브!」를 좋아하는 것 같네요

이나미:저도, 러브라이버에요! 굿즈도 모으고 있고, 라이브 티켓 쟁탈전에도 참가했었어요(웃음)

러브라이브!를 처음으로 알게 된 건, 아는 사람이 스쿠페스를 가르 쳐 준 것이 계기였어요.

리듬게임은 옛날부터 좋아했었지만, 어플 게임도 처음 해 보았는데 재미있었는데, 그게 우연히 스쿠페스였어요.

플레이 해 보니, 다양한 캐릭터가 나와서 재미있어서, 애니도 보기 시작했어요.

 

――애니는 어땠나요?

이나미:이야, 세상을 보는 눈이 달라졌어요! 꿈으로 엄청 가득 차있고, 같은 연령대의 여자아이들이 

다양한 과제를 헤쳐나가며, 한가지 목표를 향해 가는「청춘」같은 모습이, 제 마음을 엄청 울리게 했고,

꿈을 향해 똑바로 나아가는 소중함을 가르쳐 주었어요.

 

inami_000.jpg

 

――남의 일이라고는 생각 한 적 없었다는 건가요
이나미:그 때는 이미 일을 하고 있었지만, 성우라는 건 어려운 일이구나 하고 의기소침 하고 있을 때었어요.

그러니까, 정말로 소중한 만남이었어요. 

지금 이렇게 애니를 떠올리면서 이야기하는 것만으로도 눈물이 나올 것 같을 정도에요......

러브라이브! 라는 작품에 관한 일을 할 수 있다니, 정말로 꿈만 같아요(웃음)

모두가 따뜻해져가는 작품, 소중하게 여기고 싶어요.

 

――만약「러브라이브!」처럼 이나미씨 자신이 성장한다면, 자신의 어떤 점을 성장시키고 싶어요?

이나미:전부에요. 전부 성장하고 싶어요! 1순위는 인간성일려나.

연기라는건 인간성이 나온다고 생각해요. 

아직 미숙해서 고민이나 괴로울 때도 많지만, 그 뒤에 기다리고 있는 것을 보고 싶다고 해야할까. 

노래도 그렇지만, 자신의 엄격하게, 처음부터 다시 고치고 싶을 정도의 기분으로 확실히 성장하고 싶고, 

아직 배워 본 적은 없지만 댄스도 도전 해 보고 싶어요. 어느 것을 한가지만 성장시키고 싶지는 않아요.

전부 성장시키고 싶어요.

 

――목표로하는 성우상이 있나요?

이나미:예전부터 히라노 아야씨를 동경하고 있어요.

히라노씨는, 사실 뮤지컬에 서는 게 꿈이였다고 해요.

아역부터 시작해서, 다양한 것을 경험하고, 지금은 실제로 뮤지컬에 서고 있어요. 

「레・미제라블」의 에포닌 역이라던가,「모차르트」의 콘스탄체 역이라던가 말이죠.

뮤지컬에 서기 전에는 엄청 힘든 일이 있었지 않았을까 하고 생각하지만, 

확실하게 꿈으로 이어가고 있다는 점이 대단하다고 생각해요.

저도 노래하는게 좋아서, 노래로 연기하는 뮤지컬에 서는 것이 많은 꿈 중 하나라서, 동경하고 있어요.

 

inami_001.jpg

 

――이나미씨는, 2015년 소니・뮤직 아티스트에서 개최한 애니 좋아하는 사람 한정으로 볼 수 있는 오디션인

「アニストテレス」출신. 애니송도 들어본 적 있나요?
이나미:이것 저것 들어 봤어요! 히라노씨가 나왔던「스즈미야 하루히의 우울」은 음악도 충실했으니까요,

앨범을 쫘악 구입해서 iPod에 넣었어요. 지금도 듣고 있어요

 

――성우가 되고 나서, 처음하게 된 일에서 큰일이였던 적이 있나요?

이나미:단편 애니인「양지의 푸른 시우(陽なたのアオシグレ)」에서 주역인 히나타 역을 연기 했을 때는,

처음으로 목소리로 하는 일인데다, 오디션으로 주역을 맡게 되서, 기쁘기도 했지만, 프레셔도 있었어요.

처음에는「어떻게 연기하지~」라고 생각도 했었지만, 대본이나 그림 콘티를 볼 때, 눈물을 흘리지 않을 수 없을 정도로 감동해서, 소중하게 연기하고 싶다고 생각 했어요. 그치만 저는 심장이 부서지지 않을까 할 정도로 긴장 해버려서(웃음). 소리 지르는 게 많은 캐릭터였지만, 집에서 연습하고 있을 때는 나오던 롱 톤이, 녹음 할 때는 나오지 않는거에요. 목소리가 부들부들부들하게 나오고, 비브라토가 걸려버렸죠(웃음)

 

――긴장이라고 하니, 6월까지 라이브・스펙타클「NARUTO-나루토-」에 출연하네요. 

큰 무대뿐인데다 해외 공연도 있으니, 이쪽도 긴장 할 것 같네요

이나미:그게, 별로 긴장되지는 않아요. 애니의 오프 레코드보다 긴장되지 않을지도 모르겠네요.

의상이나 메이크도 해서「야마나카 이노」가 되서 그런걸까. 

실제 무대보다, 이나미로써 연습할 때가, 상당히 긴장되요(웃음)

 

――어떤 의미로, 의상이나 메이크로 무장하는 거군요(웃음) 

AiiA 2.5 Theater Tokyo이라는「2.5차원 전용 극장」의 제1탄 애니 뮤지컬이기도 하니까요.

이나미:「나루토」는 2차원이지만, 0.5차원 만큼, 현실에 나와 있는걸요(웃음)

저희들,「나뭇잎 마을」의 일원으로서 캐릭터를 맡고 있고, 작은 움직임도 캐릭터가 한 것이 되버리니까,

처음에는 프레셔가 있었어요. 그렇지만, 원작을 확실하게 읽고,「이노」라면 어떻게 할까 하며 상상을 펼쳐보는 것이 재미있었어요. 나뭇잎 닌자의 제 10반의 3명으로, 대사가 없는 장면에도, 갑자기 가위바위보를 한다거나(웃음).

이 3명이라면 하지 않을까 하고 생각하고 있어서, 다양한 것을 도전 해보고 있어요.

 

inami_002.jpg

 

――TOHO시네마즈 신주쿠의「애니 이야기(アニメガタリ)」도 이미 시작했지요.
이나미:영화가 시작하기전에 흐르는 숏 애니이지만, 지금은「공각기동대」와 콜라보를 한 버젼이 공개 되고 있어요.

녹음이 *프레스코에요.

주) 프레스코 : (먼저 목소리를 녹음 한 후, 목소리에 맞춰 그림을 그리는 애니메이션 기법)

「애니 이야기 동호회(アニメガタリ同好会)」라는 서클의 부실이 무대인데요., 마야 역의 미나세 이오리,

에리카 역을 하는 저, 니시아자부 선배 역의 아사누마 신타로씨와, 실제로 테이블에 마련한 과자를 먹으면서 녹음을 했어요,

 

――과자를 먹으면서 수록을 했다고요?

이나미:대사를 말할 때에, 실제로 우물우물거리면서 했어요(웃음) 헤드셋 같은 마이크를 달고서, 테스트를 하고,

상의 해 보기도하고, 세번 정도 반복 한 뒤에 실제 녹음을 했지만, 애드립이 많아서(웃음). 특히, 아사누마씨가 매번 다른 애드립을 하셔서, 오, 오, 하고 생각하면서도 즐기면서 연기 했어요(웃음)

 

――「종이토끼 로페(紙兎ロペ)」에 이어서 TOHO시네마즈의 숏 애니 라는 것으로, 속편도 있겠지요?

이나미:앞으로 에리카의 여자아이 같은 느낌도 연기하거나 하기 때문에, 기대 해 주세요

캐릭터 설정이라던가, 스태프 분들과 상담하면서 의견을 내는 경우도 있어요.「애니 이야기(アニメガタリ)」를 계기로,

평소 영화를 보지 않으시는 분들도 극장에 들려주신다면 기쁠 것 같아요.

 

――에리카의 애니오타쿠 느낌이 작렬하는것도 기대할께요(웃음) 

그런데, 이나미씨는 자신이 푹 빠져있는 것이 있나요?

이나미:먹는 것을 좋아해요~ 주변에서「먹고 있을 때가 제일 행복해 보여」라던가 「안쥬랑 밥 먹으러 가면 살 쪄」라는 말을 들어요(웃음) 엄청 많이 먹어서, 나뭇잎 닌자의 제 10반의 3명이랑 평소에 사이가 좋지만, 같이 밥 먹으러 가거나 하면, 제가 가장 많이 먹는다고 들어요(웃음)

 

――그러고보니, 나뭇잎 닌자의 제 10반의 다른 2명은 남성이죠(웃음). 어떤 밥을 좋아하시나요?

이나미:고기를 좋아해요. 특히, 닭고기. 닭꼬치라던가. 제가 요리할 때는 샐러드에 닭가슴살을 넣는다던가,

무조건 닭고기를 사용하기 때문에, 1일 1회는 먹어요. 여자아이는 가슴살을 먹으면 가슴이 커진다고 다들 말하지만,

그래서 먹는건 아니고(웃음) 

무의식으로 먹어버리면 점점 살 쪄버리니까 신경쓰지 않으면 큰일인걸요(웃음). 근육 트레이닝은 평소에 하고 있지만 말이에요. 그리고, 저, 음식 검색스킬이 엄청 높아요. 예를 들면, 간식으로 받은 과자도 「찐 케이크, 핑크색, 무늬」라고 검색하면, 가게 이름이 나올 정도에요. 저도 누군가에게 간식을 선물로 주고 싶으니까 검색을 해요.

자신이 먹고싶은 것을 절반 나눠서 주는 것 뿐이지만요(웃음)

 

inami_003.jpg

 

――그럼, 앞으로, 성우로서 노력하고 싶은 것을 가르쳐 주세요!
이나미:연기자로서 연기를 확실하게 단련하고 싶어요.

저에게는 무리라고 생각하는 것도, 그대로 도전 해보지 않으면 여전히 잘하지 못할 뿐이니까요.

잘하지 못해도 괜찮으니까, 자신 나름대로 즐기는 방법을 찾아서 도전 해보고 싶어요. 

쓸모없는 짓 같은 건 하나도 없다고 말할 정도로, 다양한 것을 흡수 해서 성장하고 싶어요.

 

――마지막으로, 이나미씨에게 주목하고 있는 독자분들에게 메세지를 부탁드려요!

이나미:여러분들을, 웃을 수 있게 해주는 연기자가 되고싶습니다.

발고 활기찬 미소로, 있는 힘것 노력 할 테니까, 응원 해 주세요!

 

 

【신인성우 도감】이나미 안쥬씨의 코멘트 영상【다・빈치 뉴스】
――감사합니다!

 

 

다음「신인성우 도감」을 기대 해 주세요!

이나미 안쥬
・이나미 안쥬(SMA)
//smagirls.com/artist/detail/318

・이나미 안쥬 Twitter
//twitter.com/anju_inami

◆촬영 협력
magic tone studio

 

원본 출처 : 「伊波杏樹」新人声優のインタビュー&ミニグラビア【新人声優図鑑】 (//ddnavi.com/news/239917/)


심야에 불태우면서 번역을 완료 했습니다.

기....길어! 내 번역속도가 느린걸지도 모르지만.... 'ㅅ';;

그리고 도중에 나루토를 몰라서 식겁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